우리들컴퍼니 측 "송승현과 전속계약"
"배우로서 활동 지원"
FT아일랜드 송승현, 우리들컴퍼니와 전속계약 /사진=소속사 제공

FT아일랜드 송승현, 우리들컴퍼니와 전속계약 /사진=소속사 제공

FT아일랜드 출신 송승현이 우리들컴퍼니와 전속계약을 체결했다.

우리들컴퍼니는 7일 전속계약 소식을 전하며 “송승현은 배우로서 무한한 성장가능성을 지녔다”면서 “스타성까지 겸비한 만큼 앞으로 배우로서 역량을 발휘할 수 있도록 전폭적인 지원을 하겠다”고 밝혔다.

송승현은 2009년 FT아일랜드의 새 멤버로 영입되어 10년 넘게 다양한 음악들로 활발한 활동을 펼쳐왔다. 또한 연극 , 뮤지컬 등 다양한 방면으로 도전해왔다.

특히, 최근 웹드라마 ‘사랑인가요라 물었고 사랑이라 답하다’에서 기타리스트이자 밴드 부장 우만수 역으로 출연해 본인만의 독특한 매력과 섬세하면서도 안정된 연기력을 보여줬다.

우리들컴퍼니에서 본격적으로 둥지를 튼 송승현은 향후 시청자와 관객들에게 더 친근하고 안정적인 모습으로 다가갈 예정이다.

한편, 토니안이 대표이자 소속 아티스트로 있으며, 박은혜와 이해운, 권혁현 등 연기파 배우들이 소속되어 있는 우리들컴퍼니는 송승현을 비롯해 최근 KBS 아나운서 출신인 김경란, 최재환 등을 영입하며, 종합 엔터테인먼트사로 더욱 확장해 나갈 것을 예고했다.

김예랑 한경닷컴 기자 yesrang@hankyung.com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info@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