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우 이채은. /사진제공=와이원엔터테인먼트

배우 이채은. /사진제공=와이원엔터테인먼트

배우 이채은이 와이원엔터테인먼트와 전속계약을 체결했다.

와이원엔터테인먼트는 7일 공식 보도자료를 통해 “탄탄한 기본기와 다양한 캐릭터를 가진
이채은과 전속계약을 맺었다. 안방과 스크린을 넘나드는 연기자로 발전할 수 있도록 전폭적으로 지원할 것”이라고 밝혔다.

이채은은 2005년 독립영화 '빨간 나비'로 데뷔했다. 이후 드라마 ’터치’ ’검법남녀’ ’한번더해피엔딩’ ’프로듀사’ ’오구실시즌 1,2,3’등과 영화 ’가장보통의연애’ ’야구소녀’ ’오피스’ ’회사원’ 등에 출연하며 필모그래피를 쌓았다. 현재 SBS 월화드라마 '아무도 모른다'에서 수사지원팀 팀장 홍은주 역으로 열연 중이다.

새 소속사에 둥지를 튼 이채은이 앞으로 어떤 활동을 펼칠지 기대가 더해진다.

와이원엔터테인먼트에는 김성령,송창의,이주영,김선화 등 연기파 배우가 대거 소속돼 있다.

박창기 기자 spear@tenasia.co.kr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