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동혁(사진=방송화면캡쳐)

조동혁(사진=방송화면캡쳐)


지난 28일(토) 첫 방송된 OCN 새 토일 오리지널 ‘루갈’ 에는 팀의 조장으로서 강한 임팩트를 주며 등장한 태웅(조동혁 분)의 모습이 방송됐다.

이날 첫 방송에서는 병동에서 탈출하는 기범(최진혁 분)을 구출해 내는 한태웅의 빈틈없는 업무수행 능력과 루갈 조장으로서의 믿음직한 모습을 선보였고, 또한 기범의 마지막 합류로 최종 완성된 히어로 군단 루갈의 다이나믹한 에피소드가 그려졌다

태웅은 루갈 멤버의 숙명인 인간병기로서의 삶을 살게 된 기범에게 1:1 결투 요청을 받았고, 아직 분위기 파악이 되지 않은 기범에게 경고를 날리는 모습에서 태웅 오른팔에 새겨져 있는 아르고스 표식이 클로즈업 되며 시청자들의 궁금증을 유발했다.

조동혁은 아르고스에 맞서는 루갈 팀의 조장 태웅을 맡아 연기했으며, 엄청난 파워와 스킬, 그리고 강펀치로 기범을 쓰러뜨리며 완승. 기범에게 “제대로 훈련이나 받고 덤벼" 라며 쐐기를 박아 루갈 내 절대적인 최강자로서의 캐릭터를 증명했다.

OCN 새 토일 오리지널 ‘루갈'은 매주 토요일, 일요일 밤 10시 50분에 방송된다.

김나경 한경닷컴 연예·이슈팀 기자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hub@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