그룹 위너의 김진우 / 사진제공=YG엔터테인먼트

그룹 위너의 김진우 / 사진제공=YG엔터테인먼트

그룹 위너의 김진우가 오는 4월 2일 입대한다.

27일 YG엔터테인먼트에 따르면 김진우는 오는 4월 2일 충청남도 논산에 있는 육군훈련소에 입소한다.

그는 이곳에서 4주간 기초 군사훈련을 받은 후 지정된 기관에서 사회복무요원으로 성실히 대체복무할 예정이다.

김진우는 이러한 사실을 팬들에게 가장 먼저 알렸다. 이날 오후 4시 위너 팬클럽존(이너써클)에 게재된 김진우의 친필편지에서 그의 진심이 전해졌다.

김진우는 "우리 인서(팬)들과 잠시 떨어져 있게 됐지만 건강하고 씩씩하게 잘 다녀오겠다"며 "무엇보다 여러분과 저희(위너)에게 선물같은 앨범이 나올 수 있어서 기쁘다. 함께 들을 수 있어서 많이 행복하다"고 말했다.

이어 "아직 좋은 시간들이 남았으니 웃으면서 행복하게 잘 지내자. 받은 만큼 다 표현하진 못했지만 항상 제 마음 속 1순위는 팬 분들이다. 이제 정말 형제가 된 내 (위너) 동생들도 늘 고맙고 사랑한다"고 덧붙였다.

김진우가 속해 있는 위너는 지난 26일 선공개된 타이틀 '뜸(Hold)'으로 국내외 음원차트 1위를 휩쓸며 인기를 끌고 있다. 이 노래를 포함해 총 12곡이 수록된 위너의 세 번째 정규앨범 'Remember' 전 음원은 오는 4월 9일 발매된다.

그동안 폭넓은 음악 스펙트럼을 보여주며 글로벌 팬들에게 큰 사랑을 받아온 위너가 맏형 김진우의 입대 전 발표 앨범에 어떠한 메시지를 담았을지 기대된다.

YG 측은 "위너의 '뜸(Hold)'과 'Remember' 음악 방송 활동을 보여드리지 못해 아쉽지만 그 어느 때보다 더욱 열심히 정규앨범을 완성했다. 위너 멤버들의 정성이 팬분들께 작은 위로가 됐으면 좋겠다"고 당부했다.

우빈 기자 bin0604@tenasia.co.kr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