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고픈데 귀찮아? (사진=Olive)

배고픈데 귀찮아? (사진=Olive)



‘배고픈데 귀찮아?’에 깜짝 손님 에이핑크 초롱과 남주가 찾아온다.

오늘(27일) 방송되는 Olive ‘배고픈데 귀찮아?’에서는 간단하면서도 맛도, 비주얼도 훌륭한 스테이크 정식이 소개된다. ‘배고픈데 귀찮아?’에 찾아온 첫 손님 에이핑크 초롱과 남주를 위한 김풍, 주우재의 손님맞이용 간단 레시피가 공개되는 것.

먼저 김풍은 이름은 생소하지만, 맛은 일품인 양배추 스테이크로 시선을 사로잡을 예정이다. 마치 소고기를 굽듯 양배추에 치즈를 올려 익힌 간편한 요리에 남주는 “맛없으면 못 먹는데, 완전 맛있다. 대박이다”라며 감탄하고, 초롱은 “식감도 좋다”며 연신 만족했다는 후문이다.

이어 라이스 페이퍼와 후르츠 칵테일의 참신한 조합이 돋보이는 주우재표 샐러드 ‘페이퍼 겉절이’와 상대적으로 가격이 저렴할 뿐만 아니라, 맛도 좋은 알목심 스테이크가 공개된다. 김풍은 알고 보면 쓸모 있는 요리 팁으로 스테이크의 풍미를 높이고, 주우재는 “이런 제대로 된 요리는 처음이야”라며 유난히 반가워했다는 후문. 스테이크 정식을 맛본 초롱, 남주가 어떤 별점을 선사할지 궁금증이 기대되는 대목인 것.

연출을 맡은 신정민 PD는 “오늘 방송에서는 에이핑크 초롱, 남주가 김풍, 주우재를 찾아온다. 이들을 위해 요리에 나선 김풍과 주우재는 초롱, 남주와 유쾌한 티키타카를 선보이며 간단한 요리들을 선보인다”라고 예고하며 “손님맞이용 스테이크 요리부터 영화 기생충의 ‘채끝 짜파구리’를 이을 소고기와 라면 궁합을 찾는 연구도 이어질 예정이니 많은 기대 부탁드린다”라고 전했다.

한편 바쁜 현대인들을 위한 방구석 초간단 요리쇼 ‘배고픈데 귀찮아?’는 오늘(27일) 오후 7시 50분 Olive에서 방송된다.

신지원 한경닷컴 연예·이슈팀 기자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hub@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