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생방송 투데이'(사진=방송 화면 캡처)

'생방송 투데이'(사진=방송 화면 캡처)


'생방송 투데이'에서 월 매출 1억 원에 달하는 무한리필 슈하스코 집이 소개됐다.

26일 저녁 방송된 SBS 교양프로그램 '생방송 투데이'의 '대박신화 어느날' 코너에서는 브라질식 전통 바비큐인 슈하스코 맛집의 비결을 공개했다.

서울기 마포구에 위치한 이 맛집은 브라질 현지 출신이 운영하는 레스토랑으로 우둔살, 토시살, 채끝살 스테이크 등 다양한 메뉴를 무한리필로 맛볼 수 있다. 안창살과 우둔살은 고기 부위 본연의 맛을 위해 소금간만 해 센 불과 간접 열로 익힌다.

또한, 사장은 고기, 소시지, 마늘빵 등 여러 가지 재료를 각각의 꼬챙이에 꽂아 특수 제작한 대형화로 숯불 위에 구워냈다. 또한 토시살은 마늘 소스로 맛을 더욱 살려 손님들의 입맛을 사로 잡아 한 달 매출이 무려 1억 원에 달한다.

이준현 한경닷컴 연예·이슈팀 기자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hub@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