그룹 여자친구의 엄지 / 사진=텐아시아DB

그룹 여자친구의 엄지 / 사진=텐아시아DB

그룹 여자친구의 엄지가 KBS2 새 수목드라마 '어서와'의 세 번째 OST 가창자로 참여한다.

엄지가 부른 '어서와'의 OST는 드라마외 동명의 제목 '어서와'로 지난 24일 각 음원 사이트와 OST 제작사 공식 유튜브 채널 등을 통해 티저 영상이 공개됐다.

'어서와' 티저에는 드라마의 따뜻한 장면들과 함께 OST '어서와' 중 인상깊은 도입부가 담겨져 있어 궁금증을 불러일으킨다.

드라마 ‘어서와’는 남자로 변하는 고양이 홍조(김명수 분)와 강아지 같은 여자 솔아(신예은 분)의 미묘한 설렘을 담은 반려 로맨스 드라마다.

엄지는 드라마 ‘쇼핑왕 루이’ 이후 오랜만에 OST를 선보인다. 엄지가 부른 ‘어서와’는 노래 중간 중간 들리는 고양이 소리가 인상 깊은 곡으로, 드라마 제목처럼 따뜻하고 사랑스러운 분위기를 가지고 있다. 싱어송라이터 히키와 프로듀서 별나라언니가 합작했다.

‘어서와’ OST 제작사 도너츠뮤직앤은 “드라마 제목과 동명의 OST인 ‘어서와’는 제목처럼 드라마를 그대로 나타내는 곡”이라며 “엄지의 ‘어서와’를 들으며 행복한 미소를 지을 수 있길 바란다”고 전했다.

드라마 ‘어서와’ OST ‘어서와’는 오는 26일 정오 각 음원 사이트를 통해 공개된다.

우빈 기자 bin0604@tenasia.co.kr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