윤은혜, 김구라 업었다 '괴력 인증'
인테리어X요리 등, 남다른 손재주 공개
'라디오스타' 스틸컷./사진제공=MBC

'라디오스타' 스틸컷./사진제공=MBC

배우 윤은혜가 MBC ‘라디오스타’에서 여전한 ‘소녀 장사’ 파워를 보여준다.

오늘(25일) 방송되는 ‘라디오스타’는 윤은혜, 홍혜걸, 안현모, 이승윤이 출연하는 ‘니 몸 사용설명서’ 특집으로 꾸며진다.

윤은혜는 김구라를 등에 업고 스튜디오를 활보해 시선을 강탈한다. 윤은혜는 과거 예능 프로그램에서 괴력을 보여주며 ‘소녀 장사’로 등극, 강호동에게 그 힘을 인정을 받기도 했다. 이런 그의 힘을 직접 목격한 출연진은 입을 다물 수 없었다는 후문이다.

윤은혜는 ‘라디오스타’ 덕분에 ‘보야르 원정대’의 진실을 알게 됐다고 털어놓는다. 앞서 게스트로 출연했던 김수로가 ‘보야르 원정대’ 촬영 당시 뱀 소굴을 대신 들어가 준 윤은혜에게 감사의 말을 전한 바 있다. 이에 윤은혜는 “방송 보고 깜짝 놀랐다”며 자신의 입장을 전해 궁금증을 자아낸다.

윤은혜가 남다른 손재주로 감탄을 모은다. 인테리어부터 요리까지 뭐든 손으로 하는 것을 좋아한다고. 특히 그의 요리 엄청난 요리 실력을 증명하는 사진들이 공개돼 모두를 깜짝 놀라게 한다.

오랜만에 무대에 올라 감미로운 노래도 선사한다. 진솔한 토크부터 진심을 담은 노래까지 모든 열정을 쏟아 부은 그의 활약은 이날 오후 11시 5분 방송되는 ‘라디오스타’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태유나 기자 youyou@tenasia.co.kr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