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BS MTV '더 쇼' 방송화면. /사진제공=SBS

SBS MTV '더 쇼' 방송화면. /사진제공=SBS

그룹 구구단의 세정이 컴백하자마자 1위에 오르며 높은 인기를 입증했다. SBS MTV ‘더 쇼(THE SHOW)’에서다.

지난 24일 방송된 ‘더 쇼(THE SHOW)’에서 세정은 첫 번째 미니앨범의 타이틀곡 ‘화분’으로 '더쇼 초이스'를 차지하며 컴백 후 첫 음악 방송 1위를 달성했다.

이날 방송에서 세정은 1위에 호명되자 믿기지 않는 표정으로 트로피를 건네받았다. 그는 “젤리피쉬 식구들에게 감사하다. 구구단 멤버들 언제나 사랑한다”고 밝혔다. 이어 “이번 앨범을 정말 열심히 만들었다. 더 열심히 하겠다”고 다짐했다. 앙코르 무대에서는 "단짝(팬클럽) 얘기를 못 했다"며 아쉬움을 드러냈다.

'화분'은 화분에 담긴 작은 생명에게서 받은 감정을 풀어낸 발라드다. 싱어송라이터 선우정아가 작사, 작곡해 화제를 모았다. 세정은 앨범의 수록곡 전부를 직접 작사·작곡에 참여하며 완성도를 높였다. 해당 앨범은 국내 음원 차트 1위를 비롯해 가온 주간 차트 상위권, 해외 아이튠즈 3개국 K팝 차트 정상에 오르는 등 국내외 팬들의 뜨거운 사랑을 받고 있다.

한편 선우정아는 자신의 SNS 계정을 통해 '화분' 커버 영상을 게재했다. 그는 라이브 방송을 통해 세정의 1위를 축하해 눈길을 끌었다.

박창기 기자 spear@tenasia.co.kr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