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건모, 성폭행 고소 3개월 만에 기소의견 송치
경찰, 김건모에 성폭행 혐의를 적용해 검찰로 사건 송치
가수 김건모 / 사진=텐아시아DB

가수 김건모 / 사진=텐아시아DB

유흥업소 접대부를 성폭행한 의혹을 받고 있는 가수 김건모가 기소의견으로 검찰에 송치됐다.

25일 서울 강남경찰서는 김건모에 대한 성폭행 혐의 사건을 기소의견으로 서울중앙지검으로 송치했다. 지난해 12월 고소된 지 약 3개월 만이다.

기소의견 송치 뜻은 경찰이 피의자에게 죄가 있어 보인다는 의견으로 검찰로 사건을 보낸다는 것이다.

김건모는 2016년 서울 강남의 한 유흥주점에서 종업원으로 근무한 여성 A씨에게 음란 행위를 강요하고 성폭행한 혐의를 받고 있다. A씨는 지난해 12월 강용석 변호사와 김세의 전 기자가 운영하는 유튜브 채널 가로세로연구소를 통해 김건모의 성폭행 혐의를 주장했다. 강용석은 A씨를 대리해 김건모를 성폭행 혐의로 고소했으며 김건모 측은 무고를 주장하며 맞고소했다.

김건모는 지난 1월 해당 혐의와 관련해 12시간에 걸친 경찰 조사를 받았다. 당시 김건모는 "국민 여러분께 심려를 끼쳐드려 진심으로 죄송하다. 성실히 답변했으며 하루 빨리 진실이 밝혀졌으면 좋겠다. 원하시면 또 와서 조사 받을 마음이 있다. 심려를 끼쳐드려 다시 한 번 대단히 죄송하다"고 사과했다.

우빈 기자 bin0604@tenasia.co.kr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