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라스' 이승윤

'라스' 이승윤

개그맨 이승윤이 ‘라디오스타’에 출연해 레드벨벳 예리의 아버지에게 메시지를 받은 사연을 공개, 나이를 뛰어넘는 예리와의 특급 우정을 털어놓는다.

오는 25일 수요일 밤 11시 5분 방송 예정인 고품격 토크쇼 MBC ‘라디오스타’는 윤은혜, 홍혜걸, 안현모, 이승윤이 출연하는 ‘니 몸 사용설명서’ 특집으로 꾸며진다.

이승윤이 레드벨벳 예리의 아버지로부터 DM(다이렉트 메시지)을 받은 사연으로 호기심을 자극한다.

예리 아버지가 이승윤에게 ‘저 예리 아버지인데요’라며 직접 메시지를 보냈다고. 이 가운데 이승윤과 예리는 SNS 등을 통해 나이를 뛰어넘는 우정을 선보인 바 있어 더욱더 관심이 집중된다.

그런가 하면 이승윤이 동료 개그맨 유민상, 박휘순 때문에 ‘몸짱’이 됐다고 털어놔 궁금증을 더한다. 특히 이승윤은 과거 보디빌딩 대회에서 상까지 탔을 정도. 그는 보디빌딩 대회 공식 포즈를 연달아 선보여 웃음을 유발할 예정이다.

그러나 ‘몸짱’이 된 이승윤에게 부작용이 뒤따랐다. 극심한 운동 중독으로 체중이 급격하게 빠졌던 것. 너무나도 핼쑥한 그의 모습에 연관 검색어로 ‘암 투병’까지 등장했다고. 이어 이이경의 은밀한(?) 질문에 그가 한껏 당황해 모두를 폭소케 했다는 후문이다.

이승윤이 레드벨벳 예리 아버지에게 메시지를 받은 사연은 오는 25일 수요일 밤 11시 5분 방송되는 ‘라디오스타’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한편, '라디오스타'는 4MC들이 어디로 튈지 모르는 촌철살인의 입담으로 게스트들을 무장해제 시켜 진짜 이야기를 끄집어내는 독보적 토크쇼로 많은 사랑을 받고 있다.

김예랑 한경닷컴 기자 yesrang@hankyung.com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info@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