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우새'에 낚였다…홍진영 측 "홍선영 결혼 아냐…방송 콘셉트"

'미우새'에서 가수 홍진영 언니 홍선영이 웨딩드레스를 입고 등장해 결혼설이 불거졌다. 하지만 이에 대해 홍진영 측은 "방송 콘셉트"라고 일축해 시청자의 뒷통수(?)를 쳤다.

지난 22일 방송된 SBS '미운 우리 새끼' 예고편에서 홍선영이 웨딩드레스숍에서 드레스를 입고 나왔다. 이에 홍진영은 "언니 결혼 축하해"라고 말해 홍선영이 결혼을 앞둔 것이 아니냐는 시청자의 반응이 쏟아졌다.

하지만 홍진영 측은 "홍선영이 결혼하는 것은 아니"라고 일축했다.

방송 콘셉트임을 강조하며 "자세한 내용은 '미우새'에서 공개될 것"이라고 전했다.

특히 제작진은 포털사이트에 예고편을 공개할 때 '딸의 웨딩드레스'라는 제목으로 올려 시청자들을 '낚시'했다는 지적을 받았다.

네티즌들은 "홍선영 잘못은 아닌 듯", "'미우새' 제작진이 시청자 낚으려고 함", "제작진이 경솔했다. 시청률 올리려고 출연진을 힘들게 한 것 아니냐" 등의 반응을 보였다.


김예랑 한경닷컴 기자 yesrang@hankyung.com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info@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