엘리스(사진=방송화면캡쳐)

엘리스(사진=방송화면캡쳐)


걸그룹 엘리스(ELRIS)가 성공적으로 '잭팟' 활동을 마무리했다.

엘리스(소희, 가린, 유경, 벨라, 혜성, 이제이, 채정)는 22일 방송된 SBS '인기가요'에서 네 번째 미니앨범'JACKPOT(잭팟)'의 동명 타이틀곡 '잭팟' 굿바이 무대를 꾸몄다.

이날 엘리스는 블랙과 레드가 조화를 이루는 의상으로 무대에 올라 여성스러운 매력을 자아냈다. 특히 한층 물오른 러블리한 비주얼이 시선을 단숨에 사로잡았다.

이어 엘리스는 파워풀한 군무와 다양한 제스처를 활용해 포인트 안무를 만들어냈고, 7인 7색의 개성 강한 엘리스의 보이스가 듣는 재미를 더했다.

엘리스의 이번 타이틀곡 '잭팟'은 상큼하고 톡톡 튀는 사운드가 돋보이는 댄스 팝(Dance Pop) 장르로, 사랑을 원하는 마음을 '잭팟'에 비유한 가사가 인상적이다.

신곡 '잭팟'을 통해 엘리스는 발랄하면서도 사랑스러운 '발랄 크러시' 매력으로 대중에게 다가왔으며, 한층 성장한 모습을 보여주며 음악방송 활동을 마무리 지었다.

한편, '인기가요'를 끝으로 음악방송 활동을 성공적으로 마친 엘리스는 각종 프로그램 출연 및 다양한 콘텐츠로 계속해서 활동을 이어갈 예정이다.

신지원 한경닷컴 연예·이슈팀 기자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hub@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