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방구석1열’, 바이러스 영화 ‘월드워Z’·가짜 뉴스 팩트 체크

[연예팀] 명승권 교수와 이가혁 기자가 ‘코로나19’를 둘러싼 가짜 뉴스를 팩트체크 한다.

3월22일 방송되는 JTBC ‘방구석1열’은 지난주에 이어 바이러스 영화 특집으로 꾸며지며, 좀비 바이러스를 다룬 영화 ‘월드워Z’에 대해 이야기한다. ‘코로나19’를 둘러싼 가짜뉴스를 명쾌하게 분석해줄 국립암센터 명승권 교수와 이가혁 기자가 출연한다.

‘코로나19’와 관련해 떠도는 여러 루머에 대한 이야기가 이어지고 이가혁 기자는 “‘코로나19’ 바이러스가 중국에서 황사를 타고 국내로 넘어온다는 이야기가 있는데 이는 높은 고도와 바람, 온도 때문에 불가능하다”고 전한다. 이에 명승권 교수는 “그 정도면 ‘코로나19’ 바이러스가 아니라 좀비 바이러스다”라고 덧붙인다.

이어 명승권 교수는 ‘코로나19’ 자가진단법으로 온라인상에서 화제가 됐던 일명 ‘10초 숨 참기’에 대해 “숨을 못 참는 것은 ‘코로나19’ 바이러스에 감염됐다기보다 그 외 여러 질환으로 인한 것일 수 있기 때문에 근거가 부족하다”라며 가짜뉴스에 대한 팩트체크를 이어간다.

또 명승권 교수는 올바른 마스크 사용법에 대해 “마스크가 독감예방에 효과적이라는 근거가 아직 없다. 그러나 사람들이 가까이 모인 실내 공간에선 착용이 권장되며 특히 노인, 임산부, 만성질환자의 경우 마스크 착용이 필수”라고 설명해 눈길을 끈다.

이에 이가혁 기자는 “마스크 걱정보다 중요한 건 손 씻기”라며 실질적이고 효과적인 예방법인 ‘손 씻기’를 강조했다. 이어 이가혁 기자는 ‘코로나19’에 대한 가짜 뉴스 중 김치, 마늘, 비타민 등이 면역력에 도움이 되는지 팩트체크에 나서기도 했다고.

변영주 감독은 “두 영화처럼 우리 역시 여전히 바이러스와 싸우고 있다. ‘코로나19’가 언젠가 종식되겠지만 우리는 다시 생겨날 바이러스에 대비해야한다. 우리의 행복을 빼앗기지 않기 위해서 무엇을 준비해야하는지 논의가 필요하다”라며 앞으로의 대처가 중요하다는 것을 강조한다.

한편, JTBC ‘방구석1열’은 매주 일요일 오전 10시 40분에 방송된다.(사진제공: JTBC)

bnt뉴스 기사제보 star@bntnews.co.kr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