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혜준, ‘킹덤2’→‘십시일반’...요새 가장 핫한 신인 나야 나

[연예팀] 김혜준이 ‘십시일반’에 출연한다.

매니지먼트AND 측은 “김혜준이 MBC 새 월화드라마 ‘십시일반’ 여주인공에 캐스팅됐다”고 소식을 전했다.

‘십시일반’은 유명 화가의 수백억 대 재산을 두고 남겨진 사람들의 치열한 두뇌 싸움을 그린 미스터리 추리극으로, 앞서 오나라가 지혜 역으로 발탁됐다.

김혜준은 화가의 친딸 빛나 역을 맡았다. 수백억 재산에 얽힌 진실을 밝히기 위해 나서는 핵심 키 인물이다. 신선한 비주얼과 완성도 높은 연기력이 벌써 기대된다.

지난해 김혜준은 영화 ‘미성년’으로 제40회 청룡영화상 신인여우상을 수상한 바 있다. 13일 공개된 넷플릭스 ‘킹덤’ 시즌2에서는 중전 계비 역을 맡아 안정감 있는 연기로 카리스마를 발산, 매 등장마다 빛을 발했다는 평.

MBC ‘십시일반’은 6월 첫 방송.(사진제공: 매니지먼트AND)

bnt뉴스 기사제보 star@bntnews.co.kr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