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이에나’ 김혜수·주지훈, 김재철과 만남 예고

[연예팀] ‘하이에나’ 김혜수, 주지훈에게 새로운 의뢰인이 찾아온다.

SBS 금토드라마 ‘하이에나(극본 김루리, 연출 장태유)’ 정금자(김혜수)와 윤희재(주지훈)를 둘러싼 환경에 변화가 생긴다. 그 중에서도 이들의 관계에 새로운 자극을 줄 인물의 등장이 예고됐다.

이와 관련 새로운 의뢰인 케빈정(김재철)과 만나는 정금자와 윤희재의 모습이 공개됐다. 케빈정은 글로벌 사모펀드 AP이언의 한국 지사장으로 비밀스럽고 수상한 M&A를 그들에게 의뢰한다. 케빈정은 VIP 에스코트 서비스까지 요청하는 등 사적인 일까지 정금자에게 맡긴다.

공개된 사진 속 정금자와 케빈정은 악수를 나누며 인사를 하고 있다. 케빈정은 젠틀한 미소로 다가서고 있으며, 정금자는 특유의 당당한 미소로 그를 맞고 있다. 화기애애한 두 사람과 달리, 윤희재는 그들의 맞잡은 두 손을 못마땅한 표정으로 바라보며 극과 극 온도차를 드러낸다.

특히 하이에나 변호사 정금자는 케빈정이 의뢰한 M&A 건의 수상한 냄새를 본능적으로 맡고, 밀착 에스코트 기회를 적극 이용할 예정이다. 윤희재는 정금자에게 접근한 케빈정에게 촉각을 곤두세우며, 정금자와는 또 다른 질투의 본능을 드러내게 된다고. 새 사건의 시작부터 삐그덕 거리는 두 사람은 어떻게 이를 풀어나갈지 궁금증을 높인다.

한편, SBS 금토드라마 ‘하이에나’ 9회는 3월20일 오후 10시에 방송 된다.(사진제공: SBS)

bnt뉴스 기사제보 star@bntnews.co.kr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