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상아, 안전벨트 미착용 운전 영상 게재
네티즌 지적에 "동네 한바퀴" 답글
이후 영상 삭제 후 별다른 언급 NO
이상아, 안전벨트 미착용 논란 /사진=한경DB

이상아, 안전벨트 미착용 논란 /사진=한경DB

배우 이상아가 운전 중 안전벨트를 착용하지 않아 논란의 중심에 섰다.

이상아는 지난 17일 자신의 SNS에 "신났다. 여행 편하게 다닐 수 있겠다"라는 글과 함께 운전을 하고 있는 영상을 게재했다.

앞서 이상아는 차 사진과 함께 "중고차 한 대 '겟잇"이라고 전한 바 있다. 이어 공개된 해당 영상에서 그는 안전벨트를 착용하지 않은 채로 운전을 하고 있다. 특히 안전벨트 미착용 경고음이 울리고 있음에도 이상아는 이를 무시한 채 운전을 이어갔다.

이후 네티즌들은 안전벨트 미착용에 대해 지적하기 시작했다. 한 네티즌은 "벨트 좀 매라"고 댓글을 남겼다. 그러자 이상아는 "동네 한 바퀴"라며 오히려 당당한 듯 대꾸해 의문을 자아냈다.
이상아, 안전벨트 미착용 논란 /사진=SNS

이상아, 안전벨트 미착용 논란 /사진=SNS

이 같은 이상아의 태도에 비판의 목소리가 높아지자 결국 그는 별다른 해명 없이 해당 운전 영상을 삭제했다. 또 SNS 계정 이름을 변경하고 프로필에 "저의 개인적인 SNS의 기사화를 원치 않는다"라는 문구를 추가했다.

현행 도로교통법상 자동차 운전자는 운전 시 좌석 안전벨트를 필히 착용해야 하고 이를 어길 시 과태료 3만 원이 부과된다.

김수영 한경닷컴 기자 swimmingk@hankyung.com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info@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