임영웅 팬클럽, 1억4천만 원 모금 활동
코로나19로 고통받는 환자 위해 기부
임영웅 팬클럽 / 사진 = 임영웅 인스타그램

임영웅 팬클럽 / 사진 = 임영웅 인스타그램

'미스터트롯' 진 임영웅의 팬클럽이 코로나19 기부에 동참했다.

18일 대한적십자사는 "임영웅 공식 팬클럽 영웅시대가 대한적십자사에 국내 코로나19 극복을 위해 1억4521만7940원을 기부했다"고 밝혔다.

팬클럽 영웅시대는 "코로나19로 고통 받고 있는 환자, 자가격리자, 감염에 취약한 재난취약계층 분들, 일선에서 사투를 벌이고 있는 모든 의료진분들께 힘이 되었으면 하고, 하루빨리 우리나라가 코로나19를 극복하여, 모든 국민이 안심하고 건강하게 생활할 수 있기를 모든 영웅시대 가족들이 기원한다"고 전했다.

임영웅 팬 4498명은 3월 13일부터 3월 17일까지 5일 동안 모금 활동을 벌여 이같은 금액을 모았다. 팬클럽 영웅시대의 성금은 국내 코로나19의 방역 및 예방, 확산 방지를 위한 방역물품 및 구호물품 구매에 활용될 예정이다.

장지민 한경닷컴 객원기자 newsinfo@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