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새롬 "외출 잘 못해 다이어트 시작"
"제대로 살 빼보려고 실천한 지 5일째"
김새롬 다이어트 /사진=인스타그램

김새롬 다이어트 /사진=인스타그램

방송인 김새롬이 다이어트를 시작했다고 밝혔다.

김새롬은 최근 자신의 SNS에 "코로나19(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 때문에 어차피 외출도 잘 못하고 사람들도 못 만나게 된 김에 다이어트 시작했다"고 적었다.

이어 그는 "코로나 탓을 했지만 사실 (살이) 5kg 찐 상태라 했어야 했다"라면서 "주 5회 웨이트하고 3회 이상 요가하고 건강하게 식단 관리해서 제대로 빼보려고 실천한 지 5일째"라고 덧붙였다.

김새롬은 "아직 막 먹고 싶다거나 그런 건 없어서 다행이다. 다이어트 할 사람 다 같이 하자"면서 "밖에 나가서 술 못 마시는 이 때가 제격인 것 같다"고 했다.

이와 함께 김새롬은 민소매, 레깅스 차림에 마스크를 착용하고 있는 셀카를 공개하기도 했다. 사진 속 거울에 비치는 모습을 촬영한 그는 슈퍼모델출신 다운 늘씬한 자태를 뽐내 눈길을 끈다.

김새롬은 2004년 슈퍼모델 선발 대회를 통해 데뷔했다. 이후 각종 예능프로그램에 출연하며 대중에 얼굴을 알렸다. 현재 그는 쇼호스트로 활동 중이다.

김수영 한경닷컴 기자 swimmingk@hankyung.com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info@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