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규선 (사진=김규선 SNS)

김규선 (사진=김규선 SNS)



배우 김규선이 YK미디어플러스에 새 둥지를 틀었다.

YK미디어플러스는 13일 “다양한 작품에서 인상 깊은 연기를 보여준 김규선과 최근 전속계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지난 2010년 MBC 드라마 ‘아직도 결혼하고 싶은 여자’로 데뷔한 김규선은 영화 ‘명당’, ‘상류사회’, ‘더킹’, SBS ‘빅이슈’ 등 스크린과 브라운관을 종횡무진 누비며 활발한 작품 활동을 펼쳤다.

안정감 넘치는 연기력은 물론, 우아함과 청순함을 겸비한 아름다운 비주얼까지 갖춘 김규선은 YK미디어플러스 배우 라인업에 합류해 연기 활동에 박차를 가할 예정이다.

YK미디어플러스 측 관계자는 “김규선은 현재뿐만 아니라 앞으로의 가능성도 매우 높은 배우”라고 영입 계기를 설명하며 “보다 더 다채롭고 활발한 연기 활동을 펼칠 수 있도록 전폭적인 지원을 펼칠 것”이라고 강조했다.

한편 김규선이 합류한 YK미디어플러스는 현재 JTBC에서 방영 중인 ‘더 로맨스’의 제작회사로 엔터테인먼트와 제작을 병행하며 배우들에게 더 좋은 시너지를 내고 있다

이준현 한경닷컴 연예·이슈팀 기자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hub@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