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종서, 박신혜·김성령과 '아는형님' 출연
김성령 "전종서, 안에 끼가 굉장하다"
JTBC '아는 형님' 전종서 /사진=JTBC 방송화면 캡처

JTBC '아는 형님' 전종서 /사진=JTBC 방송화면 캡처

배우 전종서의 숨은 매력이 드러났다.

7일 방송된 JTBC 예능프로그램 '아는 형님'에서는 영화 '콜'의 주역들인 배우 김성령, 박신혜, 전종서가 게스트로 출연했다.

전종서는 예능에서 좀처럼 보기 힘들었던 인물로 이날 '아는 형님' 멤버들의 관심을 끌었다. 김성령은 "전종서가 낯가리고 부끄러워하지만, 안에 끼가 굉장한 애다"며 "너희들이 꼭 끄집어내 줬으면 좋겠다"고 말했다.

민경훈은 전종서가 김성령, 박신혜와 낯을 가리지는 않느냐고 물었다. 박신혜는 "우리랑 있을 땐 종서가 낯을 안 가린다"라며 "나한테 와서 안기기도 한다. 김성령과 내 무릎에 앉기도 한다"라며 친화력 다분한 전종서의 매력을 밝혔다.

서장훈은 "김성령에게 실례 아니냐"고 물었지만, 김성령은 "(전종서가) 너무 가볍다"라고 답했다. 그러자 김희철은 "그러면 전종서 의자를 뺄 걸 그랬다"라고 너스레를 떨어 웃음을 자아냈다.

최민지 한경닷컴 객원기자 newsinfo@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