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vN 드라마 '사이코지만 괜찮아' 김수현(왼쪽부터 시계방향), 서예지, 김주헌, 박규영, 오정세./ 사진제공=골드메달리스트, 프레인TPC, 사람엔터테인먼트, 솔트엔터테인먼

tvN 드라마 '사이코지만 괜찮아' 김수현(왼쪽부터 시계방향), 서예지, 김주헌, 박규영, 오정세./ 사진제공=골드메달리스트, 프레인TPC, 사람엔터테인먼트, 솔트엔터테인먼

tvN 새 드라마 '사이코지만 괜찮아'가 김수현과 서예지라는 극강의 로맨스 조합과 오정세, 박규영, 김주헌 등 황금 라인업을 구축하며 오는 6월 안방극장을 찾아간다.

'사이코지만 괜찮아'는 버거운 삶의 무게로 사랑을 거부하는 정신병동 보호사 강태(김수현 분)와 태생적 결함으로 사랑을 모르는 동화 작가 문영(서예지 분)이 서로의 상처를 보듬고 치유해가는 한 편의 판타지 동화 같은 힐링 로맨스 드라마다.

드라마를 이끌어갈 김수현은 극 중 꿈도 희망도 없이 오직 장애가 있는 형을 위해 헌신적으로 살아가는 정신병동 보호사 문강태로 분한다. 심연에 우울함이 깊게 자리한 문강태 캐릭터를 자신만의 섬세한 감정과 흡인력 있는 연기로 완성할 예정이다.

서예지는 반사회적 인격 성향을 지닌 인기 아동문학 작가 고문영으로 변신한다. 작품마다 강렬한 임팩트를 안겨온 서예지가 감정이 없는 고장 난 인격체 고문영에게 어떤 색깔을 덧입힐지 호기심을 모은다.

이에 연기력은 물론 비주얼까지 완벽한 김수현과 서예지의 만남에 벌써부터 시청자들의 기대지수가 높아지고 있다.

자폐 스펙트럼(ASD) 장애가 있는 강태의 형이자 그림 그리기가 취미인 문상태 역은 오정세가 맡았다. 문상태는 강태에게 유일한 가족이자 삶의 의미가 되는 존재다. 김수현과 애틋한 형제애는 물론 오정세의 색다른 연기 변신도 궁금해진다.

또 박규영은 정신보건 간호사이자 김수현의 동료 남주리 역을, 김주헌은 아동문학 전문출판사 '상상이상'의 대표 이상인 역을 맡아 재미를 높인다.

극의 풍미를 더 할 조연 군단으로는 정신병원 원장 오지왕 역에 김창완이, 박규영의 엄마이자 병원 조리장 강순덕 역은 김미경, 수간호사 박행자 역에는 장영남이 합류한다. 이어 문강태의 유일한 친구 조재수 역할에는 강기둥, 출판사 '상상이상'의 아트디렉터 유승재 역에는 박진주, 프로미스나인의 장규리가 간호사 선별 역으로 투입, 관록 있는 중견 배우들부터 라이징 스타까지 한 데 모여 힘을 싣는다.

김수현(문강태 역), 서예지(고문영 역), 오정세(문상태 역), 박규영(남주리 역), 김주헌(이상인 역)을 비롯해 믿고 보는 조연 배우들이 총출동한 '사이코지만 괜찮아'는 2020년 상반기 최고의 기대작으로 주목받고 있다.

뿐만 아니라 '질투의 화신' '남자친구' 등 세련된 감각과 섬세한 연출력을 자랑하는 박신우 감독의 신작으로 관심을 받고 있어 tvN 웰메이드 드라마의 계보를 이어갈 새로운 작품 탄생 예감에 벌써부터 기대감이 쏟아지고 있다.

'사이코지만 괜찮아'는 오는 6월 방송을 앞두고 있다.

노규민 기자 pressgm@tenasia.co.kr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