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응수, 녹음 도중 현실 호통
“아델리 펭귄, 너 정신차려!”
3일 첫방송
4부작 UHD 다큐멘터리 '23.5' 내레이션을 맡은 배우 김응수./ 사진제공=KBS

4부작 UHD 다큐멘터리 '23.5' 내레이션을 맡은 배우 김응수./ 사진제공=KBS

'대세 배우' 김응수가 명품 내레이션을 선보인다.

2일 KBS 공사창립특집 4부작 UHD다큐멘터리 '23.5' 제작진은 "김응수가 전편 내레이션을 맡는다"고 밝혔다.

'23.5'는 지구의 기울어진 자전축이 빚어낸 자연과 생명의 기적에 관한 이야기로 영화와 드라마를 넘나드는 명품 연기력과 친근하면서도 인간적인 목소리로 대중들의 사랑을 받고 있는 김응수가 4부작 전편 내레이션에 참여한다고 해 관심을 높이고 있다.

특히 김응수는 1부 '봄날의 전투'의 녹음 도중 새끼를 노리는 도둑갈매기와 사투를 벌이는 아델리 펭귄을 조마조마하게 지켜보다가 "펭귄, 너 정신 차려야 합니다!"라고 현실 호통을 칠 정도로 몰입했다고 한다.

김응수는 "이번 다큐 내레이션을 맡게되면서 지구의 자전축이 똑바르지 않고 기울어져 있다는게 얼마나 큰 축복인지를 새삼 깨달았다"며 "시청자들도 절묘한 기울기가 만들어낸 경이롭고 찬란한 자연과 생명의 기적, 그리고 우주급 로또와도 같은 숫자 '23.5'에 압도되실 것"이라고 자신감을 표해 첫 방송에 대한 기대감을 높였다.

김응수를 안타깝게 만든 아기 아델리 펭귄의 운명은 오는 3일 오후 10시에 처음 방송되는 '23.5'에서 확인할 수 있다.

노규민 기자 pressgm@tenasia.co.kr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