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이쓴, 개그맨 위협하는 예능감 대폭발
이사배 "메이크업할 맛 나네요"
'언니네 쌀롱' 스틸컷./사진제공=MBC

'언니네 쌀롱' 스틸컷./사진제공=MBC

개그우먼 홍현희의 남편 제이쓴이 스타일링에 적극적인 관심을 표출한다.

2일 방송되는 MBC ‘언니네 쌀롱’ 에서는 제이쓴이 개그맨을 위협하는 예능감을 폭발시킨다.

제이쓴은 홍현희와 함께 ‘하이패션’ 화보를 찍기 위해 쌀롱을 방문해 평소에도 관심이 많던 스타일링에 의욕을 불태운다. 그는 등장부터 블랙 톤으로 개성만점 의상을 선보이며 범상치 않은 패션센스로 모두의 시선을 사로잡는다.

또한 패션 메이크 오버 도중에는 슈스스 쌀롱 어벤져스조차 놀라게 만든 전문용어 남발로 지식을 뽐낸다. 한혜연이 준비한 ‘하이패션’ 컬렉션들을 패션지식들로 이해하며 고퀄리티의 대화를 나누기도 한다.

제이쓴은 메이크업 스타일링 도중 그동안 궁금했던 피부 관리 비법과 화장 스킬에 관한 질문들을 쏟아낸다. 이사배는 그의 격한 리액션과 관심에 “오늘 메이크업 할 맛이 난다”며 행복감을 감추지 못한다.

그는 이사배의 마법 같은 금손 매직으로 점차 잘생겨지기 시작해 급기야 배우 현빈, 김상경을 떠올리게 하는 비주얼로 새로운 매력을 발산했다고 해 기대를 모은다.

예상치 못한 ‘투 머치 토킹’으로 폭소를 터뜨릴 제이쓴의 메이크 오버는 이날 오후 11시 방송되는 ‘언니네 쌀롱’에서 만나볼 수 있다.

태유나 기자 youyou@tenasia.co.kr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