방송인 정준하./ 사진=인스타그램

방송인 정준하./ 사진=인스타그램

방송인 정준하가 코로나19 의료진을 위해 기부 행렬에 동참했다.

2일 소속사에 따르면 정준하는 지난달 27일 코로나19 사태의 최전방에서 사투 중인 의료인들을 위해 써달라며 한국의사100년 재단에 2천만 원을 전달했다.

정준하는 "걷잡을 수 없이 확산되는 코로나19를 잡기 위해 대구경북 지역으로 달려간 의료진들을 보면서 감동받았다. 현지에 방역물품이 부족해 어려움을 겪는다고 들었는데, 의료현장에 조금이나마 도움이 되었으면 해서 작은 마음을 보탠다"라고 밝혔다.

이어 "우리나라는 세계에서 가장 위대한 의료진을 가졌기 때문에 이 위기를 반드시 헤쳐 나갈 수 있을 것이다"라고 응원했다.

한국의사100년 기념 재단으로 접수되는 기금 및 물품은 현재 대구와 경북지역 등 코로나19 의료현장으로 전달되고 있다.

노규민 기자 pressgm@tenasia.co.kr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