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재준 경기 고양시장은 지난달 27일 허민회 CJ ENM 대표와 고양시청 평화누리실에서 방송영상 콘텐츠 전문 인재 양성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2일 밝혔다.

고양시, CJ ENM과 방송영상콘텐츠 전문가 양성한다

이번 협약은 고양시가 추진하는 '고양 맞춤형 일자리학교'에 영화, 드라마, 예능 제작 등에 필요한 전문 인력양성 교육과정을 개설, 시민의 일자리 창출과 확산을 목적으로 긴밀한 협조체계를 구축하는 것이다.

시는 상설교육장을 만들어 카메라, 편집, 영상, 음향, 무대, 조명교육 과정을 개설하고 총 30명을 교육할 계획이다.

CJ ENM은 현장 경험이 풍부한 강사진을 구성, 노련한 업무 기술을 직접 전수할 수 있도록 하고 일산제작센터(일산서구 대화동)에서 방송 제작용 장비를 실습도구로 사용하게 함으로써 현장 중심의 교육이 될 수 있도록 지원할 예정이다.

또 교육과정 이수자 취업에 도움이 되는 취업 포트폴리오 컨설팅도 진행할 계획이다.

교육은 방송영상 기술 분야에 취업을 희망하는 20∼30대 고양 지역 청년들을 우선 선발해 6개월간 진행할 예정이다.

이재준 시장은 "문화 콘텐츠 분야의 대표 기업 CJ ENM이 방송영상 콘텐츠 전문 인재 양성과정 일자리 학교와 함께해서 큰 힘이 된다"고 말했다.

허민회 대표는 "25년간 문화 콘텐츠사업에서 축적해 온 노하우를 기반으로 고양 맞춤형 일자리 학교의 방송영상 콘텐츠 전문 인재양성 과정 교육이 안착, 운영될 수 있도록 적극 지원하겠다"고 말했다.

방송영상 콘텐츠 전문 인재 양성 과정 '고양 맞춤형 일자리 학교'는 올해 7월부터 본격 시작될 예정이다.

/연합뉴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