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수 웃음에 심신이 정화...‘머니게임’ 비하인드컷 보고 가세요

[연예팀] ‘머니게임’ 비하인드 스틸컷이 대거 공개됐다.

tvN 수목드라마 ‘머니게임’이 종영까지 단 2회를 남겨둔 가운데, 주역 고수(채이헌 역)-이성민(허재 역)-심은경(이혜준 역)-유태오(유진한 역)-최병모(나준표 역)-최덕문(국경민 역)-조재룡(조희봉 역)-오륭(박수종 역)- 최웅(한상민 역)-방은희(이만옥 역)-김정팔(진수호 역)-미람(진마리 역) 그리고 정동환(채병학 역)-전무송(곽동현 역)의 촬영장 비하인드 스틸컷이 공개돼 화제다.

먼저 고수-이성민-심은경-유태오의 무장 해제된 모습이 시선을 끈다. 극 중 치열한 금융 전쟁으로 시청자의 심장을 쫄깃하게 만들어온 네 사람인 만큼, 드라마 속에서 이들의 편안한 미소를 볼 수 있는 기회는 가뭄에 콩 나듯 했을 정도. 이에 좀처럼 볼 수 없는 고수-이성민-심은경-유태오의 여유로운 모습이 남다른 감흥을 준다.

따뜻한 미소를 지으며 카메라와 눈을 맞추는 고수의 모습은 그가 어째서 ‘안구복지 전문 채국장’으로 불리는지 실감케 한다. 또한 ‘머니게임’의 ‘텐션유발자’로 통하는 이성민은 새침한 표정으로 쌍브이 포즈를 선보이며 장난기를 폭발해 웃음을 자아낸다. 한편 심은경의 사랑스러운 보조개와 청량한 미소는 ‘초여름 아침 7시’ 그 자체다. 유태오는 남성미가 돋보이는 섹시한 미소로 여심을 저격한다.

조연 군단의 촬영장 뒷모습도 훈훈하다. 얄밉지만 미워할 수 없는 ‘나국장’으로 시청자들의 ‘애정캐’에 등극한 최병모, 돈을 쫓는 모피아 타락을 현실적으로 그려낸 최덕문-조재룡, 고수와 심은경의 아군으로 시청자들의 마음까지 든든하게 해준 오륭-한상민 그리고 소시민의 삶을 리얼하게 표현하며 가슴을 먹먹하게 만든 방은희-김정팔-미람과 특별 출연으로 강렬한 존재감을 드러낸 정동환과 전무송에 이르기까지. 연기파 시너지가 촬영장 곳곳에서 묻어나 종영의 아쉬움을 배가시킨다.

결말까지 단 2회 남았다. tvN 수목드라마 ‘머니게임’ 15회는 4일 오후 9시 30분 방송된다.(사진제공: tvN)

bnt뉴스 기사제보 star@bntnews.co.kr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