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아한 모녀'(사진=방송 화면 캡처)

'우아한 모녀'(사진=방송 화면 캡처)


2일 오후 방송된 KBS2 일일드라마 ‘우아한 모녀’에서는 한유진(차예련 분)이 구해준(김흥수 분)이 조윤경(조경숙 분)의 친아들이 아니란 사실을 알게돼 충격을 받는 모습이 그려졌다.

김희정(최나무 분)은 돈이 궁하다는 핑계로 한유진에게 또 연락을 취했다. 한유진은 "또 사기면 고소할거다"라고 으름장을 놓았고, 김희정은 "구해준에 관한 이야기다"라고 흘려 한유진을 솔깃하게 했다.

김희정은 한유진에게 "구해준이 조윤경의 친아들이 아니다"라는 사실을 전했다. 한유진이 “해준 씨가 입양아라는 거냐”라고 묻자 김희정은 “애가 바뀌었다. 애가 바뀌었으니까 친부모가 아니란 거지”라고 설명했다.

한유진이 “서은하(지수원)가 그러냐. 애가 바뀌었다고”라고 하자 김희정은 “그렇다. 친부모는 모른다. 궁금하면 직접 알아봐라”라고 말했다.

이날 차미연은 조윤경에게 전화해 “조여사님 오늘 만나서 애들 결혼 얘기하자. 만나서 말씀 드리겠다”라고 했다. 이어, 차미연은 “이제는 내가 해준이 엄마인 것, 유진이 엄마인 것 이제 말해야겠다”라고 다짐했다.

신지원 한경닷컴 연예·이슈팀 기자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hub@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