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방법’ 조민수, 끝없는 악행→엄지원 부적 결박·납치

[연예팀] ‘방법’ 조민수가 끝 모를 악행으로 안방극장에 극한의 소름을 선사한다.

tvN 월화드라마 ‘방법(극본 연상호, 연출 김용완)’은 한자 이름, 사진, 소지품으로 죽음에 이르게 하는 저주의 능력을 가지고 있는 10대 소녀와 정의감 넘치는 사회부 기자가 IT 대기업 뒤에 숨어 있는 거대한 악과 맞서 싸우는 이야기.

‘방법’ 측은 악귀 진종현(성동일)의 영적 조력자 진경(조민수)이 열혈 기자 임진희(엄지원)를 부적 결박으로 납치하는 현장이 담긴 스틸을 공개해 위기감을 고조시킨다.

7회 방송에서는 엄지원이 조민수에게 납치당하는 충격 상황이 펼쳐지며 손에 땀을 쥐는 긴장감을 선사할 예정이다. 조민수가 이마에 붙인 정체불명의 부적으로 인해 온몸을 결박당한 엄지원의 위기는 보는 이를 경악하게 만든다. 특히 악귀 성동일을 보필하는데 집중했던 조민수가 마침내 엄지원 앞에 첫 등장하면서 또 다른 파란을 예고, 조민수의 섬뜩한 눈빛과 입가에 띤 살벌한 미소만으로 두 사람의 등골 서늘한 첫 만남을 기대하게 한다.

‘방법’ 제작진 측은 “오늘(2일) 방송되는 7회에서는 지난 방송 엔딩을 통해 이중옥을 내부 첩자로 포섭한 엄지원과 정지소가 조민수와 치열한 수 싸움을 시작하는 스토리가 펼쳐질 것”이라며 “특히 엄지원의 위기는 반전을 넘어 충격적인 사건을 마주하게 될 시작에 불과하다. 본 방송으로 꼭 확인해달라”고 밝혔다.

한편, tvN 월화드라마 ‘방법’ 7회는 금일(2일) 오후 9시 30분에 방송 된다.(사진제공: tvN)

bnt뉴스 기사제보 star@bntnews.co.kr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