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이바이 마마 배윤경(사진=방송화면 캡처)

하이바이 마마 배윤경(사진=방송화면 캡처)


배우 배윤경이 해맑은 모습으로 눈길을 끌었다.

tvN '하이바이,마마!'에서 자살한 에디터 귀신 역으로 출연중인 배윤경은 지난 29일 방송된 3회에서 엉뚱한 매력을 발산했다.

다른 귀신들과 함께 먹방을 시청하던 그녀는 죽기전날 남긴 치킨을 상기하며 다시 과거로 갈 수만 있다면 절대 남기지 않을것이라고 엉뚱한 면모를 선보이는가 하면상봉 귀신에게 게이냐고 물어보는등 돌직구를 날리며 웃음을 유발했다.

다크서클의 퀭한 비주얼로 등장하고 있는 배윤경은 납골당 귀신 패밀리들과 함께 어울려 다니며 4차원 매력으로 극에 활력을 불어넣고 있다.

한편, '하이바이,마마!'는 매주 토, 일 오후 9시 방송된다.

김나경 한경닷컴 연예·이슈팀 기자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hub@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