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수 황치열. /사진제공=희망브리지 전국재해구호협회

가수 황치열. /사진제공=희망브리지 전국재해구호협회

가수 황치열이 코로나19 확산을 막기 위해 5000만 원을 기부했다.

희망브리지 전국재해구호협회는 1일 공식 보도자료를 통해 "황치열이 '코로나19로 어려움을 겪는 분들에게 작게나마 힘을 보태고 싶다'는 메시지와 함께 5000만 원을 전달했다"고 밝혔다.

경북 구미 출신의 황치열은 코로나19 기부 행렬에 동참하며 선한 영향력을 드러내 눈길을 끌었다. 황치열이 전한 성금은 경북 지역 내 코로나19 예방을 위한 방역 물품 및 의료 지원 등에 쓰일 예정이다.

한편 황치열은 tvN 예능 '플레이어2'에 출연 중이다.

박창기 기자 spear@tenasia.co.kr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