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불후의 명곡' 정수라 (사진= KBS 2TV 제공)

'불후의 명곡' 정수라 (사진= KBS 2TV 제공)


오는 29일에 방송되는 KBS 2TV 예능 프로그램 '불후의 명곡-전설을 노래하다'에서는 80년대를 풍미한 대표 가수 정수라가 전설로 전격 출연한다.

정수라는 당시 12세의 나이로 CM송 ‘종소리’로 데뷔한 후 1982년 ‘그런 사람이 나는 좋아’로 본격 가수 활동을 시작하며 파워풀한 가창력으로 대중의 주목을 받았다.

이후 ‘아! 대한민국’, ‘환희’, ‘도시의 거리’ 등의 히트곡들을 만들어내며 가요계 열풍을 일으켰던 정수라는 '가요톱10' 골든컵은 물론 85년, 86년 KBS '가요대상' 여자 부문 대상을 수상하며 80년대 최고의 여가수로 꼽힌다.

이날 출연자로는 뮤지컬계의 독보적인 배우 정영주, 불후의 욕망 밴드 몽니, 역대 최고점을 보유한 스토리텔러 민우혁, 한국이 사랑하는 국악 요정 송소희, 치명적인 매력으로 돌아온 펜타곤의 메인보컬 후이와 진호, 전 세계가 주목하는 실력파 꽃미남 밴드 더 로즈가 출연, 전설 정수라의 다양한 장르의 명곡들을 다채롭게 재해석해 선보일 예정이다.

화려한 퍼포먼스와 폭발적인 가창력이 돋보이는 무대부터 심금을 울리는 감동적인 무대까지, 여섯 팀이 각자의 매력으로 정수라의 곡을 선보인 가운데 과연 어느 팀이 뜨거운 경쟁 속에서 우승 트로피를 차지할지 기대를 모으고 있다.

KBS 2TV '불후의 명곡-전설을 노래하다' ‘정수라 편‘은 오는 29일 오후 6시 5분에 방영된다.

이준현 한경닷컴 연예·이슈팀 기자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hub@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