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텐아시아=김하진 기자]
그룹 몬스타엑스. / 제공=몬스타엑스

그룹 몬스타엑스. / 제공=몬스타엑스

그룹 몬스타엑스(MONSTA X)가 각종 미국 음악전문 매체 빌보드 차트를 휩쓸었다.

몬스타엑스는 지난 14일 미국에서 발표한 첫 번째 정규음반 ‘올 어바웃 러브(ALL ABOUT LUV)’로 빌보드 메인 차트인 ‘빌보드 200’ 차트에서 5위를 차지했다. 총 7개의 빌보드 차트에서 톱(TOP) 10위 안에 등극하며 눈부신 성과를 거뒀다.

25일 빌보드(2월 29일 주차 집계 기준)에 따르면 몬스타엑스는 소셜 미디어를 비롯한 다양한 매체를 이용해 가장 핫한 아티스트 순위를 꼽는 ‘빌보드 아티스트 100’에서 처음으로 진입해 6위에 올랐다. 전 세계 SNS에서 활발한 이슈를 모으고 있는 아티스트들을 선정하는 ‘소셜 50’에서도 약 116주간 꾸준히 차트인에 성공해 6위를 차지하며 글로벌 인기를 증명했다.

뿐만 아니라 ‘ALL ABOUT LUV’로는 ‘톱 커런트 음반 세일즈’ ‘테이스트 메이커스’ 차트에서도 모두 3위를 차지하며 미국 음반으로는 처음 동 차트에 진입하는 기록을 세웠다. 또한 ‘빌보드 캐네디언 음반’ 10위로 해당 차트에 최초로 이름을 올렸으며, ‘톱 음반 세일즈’에서는 3위로 역대 음반 중 최고 성적을 기록했다.

이로써 몬스타엑스는 빌보드의 메인 차트라 불리는 ‘빌보드 200’을 시작으로 각종 음반 차트, 전 세계로부터 인기 성장세를 가늠할 수 있는 아티스트 차트까지 모두 톱 10위 안에 이름을 올리며 ‘역대급 성과’를 만들었다.

몬스타엑스의 아이엠은 소속사 스타쉽엔터테인먼트를 통해 “미국에서 처음으로 발표한 정규음반으로 빌보드에서 좋은 성적을 거둘 수 있어 영광스럽고 기쁘지만 무엇보다도 몬스타엑스로서 목표한 바를 이뤘고, 그 이루는 모습을 몬베베를 비롯한 많은 이들에게 보여드릴 수 있어 더욱더 뿌듯하다”고 말했다. 이어 “이 자리에 오기까지 쉽거나 간단하지 않았지만 그래서 더 가치 있고 의미 있는 순간이라고 생각한다. 앞으로도 몬베베(팬클럽)와 함께 행복한 순간들을 느낄 수 있는 일들이 더욱 많아졌으면 좋겠고, 그렇게 하기 위해서 몬스타엑스가 한층 더 성장하고 나아가겠다”고 덧붙였다.

김하진 기자 hahahajin@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재배포금지>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