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텐아시아=태유나 기자]
배우 윤시윤(왼쪽부터), 모델 한혜진, 가수 피오./사진=각 소속사 제공

배우 윤시윤(왼쪽부터), 모델 한혜진, 가수 피오./사진=각 소속사 제공

채널A ‘하트시그널3’의 새로운 연예인 예측단으로 배우 윤시윤과 모델 한혜진, 가수 피오가 합류한다.

윤시윤, 한혜진, 피오는 오는 3월 처음 진행되는 녹화에 참여해 청춘 남녀들의 하트 시그널을 함께 분석할 예정이다. 각기 다른 매력을 가진 세 사람이 ‘하트시그널’에 어떤 활약을 보여줄지 기대를 모은다.

윤시윤은 “즐겨 시청하던 프로그램에 합류하게 되어 영광이다. 시그널하우스 안에서의 작은 시그널도 먼저 찾아내서 시청자에게 전달하겠다”는 각오를 다졌다. 드라마 보다 더 리얼한 시그널하우스 속 로맨스를 어떤 시선으로 추리할지 주목된다.

출연자들의 마음을 추리하는 과정이 매우 흥미롭다며 기대감을 드러낸 한혜진은 “출연자들의 시그널을 찾아내는 과정 속에서 그 동안의 나의 연애를 돌아보게 될 것 같다. 시청자들의 공감도 함께 이끌고 싶다”고 말했다.

피오도 “하트시그널 시즌 1과 2를 ‘앓이’하던 시청자에서 추리단으로 합류하게 되어 기쁘다”고 밝혔다.

‘하트시그널 시즌3’는 오는 3월 25일 오후 9시 50분 처음 방송된다.

태유나 기자 youyou@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재배포금지>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