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365’ 만난 남지현, 첫 장르물 도전→강렬 카리스마 장착

[연예팀] 남지현이 ‘365 : 운명을 거스르는 1년’과 만나 첫 장르물에 도전한다.

MBC 새 월화드라마 ‘365 : 운명을 거스르는 1년(극본 이서윤 이수경, 연출 김경희/이하 365)은 완벽한 인생을 꿈꾸며 1년 전으로 돌아간 순간, 더 알 수 없는 운명에 갇혀버린 자들의 미스터리 생존 게임을 그린 드라마다.

배우 남지현이 ‘365’에서 강렬한 카리스마를 장착, 180도 확 달라진 변신을 선보일 예정으로 기대감을 수직 상승시킨다. 그동안 ‘쇼핑왕 루이’ ‘수상한 파트너’ ‘백일의 낭군님’ 등 로맨틱 코미디 장르에서 강세를 보인 남지현은 매 작품마다 빈틈없는 연기력을 바탕으로 입체적인 캐릭터를 완성했다. 때문에 ‘365’는 남지현이 처음 도전하는 장르물이라는 사실만으로도 관심이 쏠리고 있다.

극중 남지현은 인기 웹툰 ‘히든 킬러’를 연재 중인 스릴러 웹툰 작가 신가현 역을 맡는다. 억대 고료, 탄탄한 독자층, 영화화 논의까지 최고의 주가를 달리고 있는 작가지만, 천 개의 선플보다 하나의 악플에 신경 쓰는 예민한 완벽주의자이자 집요한 워커홀릭. 그러던 어느 날 갑작스러운 사고로 인해 인생이 나락으로 떨어지게 되면서 1년 전 과거로 돌아가겠냐는 인생 리셋을 제안 받게 되는 인물이다.

이 가운데 공개된 남지현의 스틸은 그 기대를 더욱 뜨겁게 달군다. 눈빛부터 달라진 남지현의 카리스마가 강렬한 임팩트를 선사하며 시선을 강탈하기 때문. 한층 예리해진 눈빛으로 상대방을 똑바로 응시하는 남지현의 표정만으로도 그의 더욱 깊어진 연기 변신을 엿볼 수 있다.

또 다른 스틸에서는 그가 내뿜는 아우라와 존재감이 지금까지와는 또 다른 무게감을 전달한다. 날 선 시선과 무거운 표정은 그동안 남지현이 보여주지 않았던 낯선 얼굴임에도 불구하고 전혀 이질감이 느껴지지 않아 극 중 캐릭터에 얼마나 몰입했는지 고스란히 전해진다. 때문에 특유의 귀엽고 러블리한 매력 대신 냉철한 카리스마와 날카로운 눈빛으로 무장한 남지현이 보여줄 연기 변신이 더욱 기대되는 이유다.

‘365’ 제작진 측은 “동료, 선후배 배우들, 그리고 스태프들을 대하는 모습뿐만 아니라 연기에 임하는 자세까지 예뻐하지 않을 수가 없는 배우”라며 남지현을 향한 굳건한 신뢰를 드러낸 것에 이어 “지금까지와는 또 다른 남지현의 새로운 매력을 확인할 수 있을 것이다. 한층 더 성숙해진 그녀의 연기를 기대해도 좋을 것”이라고 전했다.

한편, MBC 새 월화드라마 ‘365 : 운명을 거스르는 1년’은 3월23일 오후 8시 55분에 첫 방송 된다.(사진제공: MBC)

bnt뉴스 기사제보 star@bntnews.co.kr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