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텐아시아=태유나 기자]
배우 윤세아./사진=텐아시아DB

배우 윤세아./사진=텐아시아DB

배우 윤세아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산으로 피해를 입고 있는 대구에 1000만원을 기부했다.

윤세아는 지난 24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아버지의 고향. 제가 난 곳입니다. 힘내세요. 대구”라는 글과 함께 사진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에 따르면 윤세아는 사회복지공동모금회 대구지사에 1000만원을 기부했다.

이를 본 누리꾼들은 “멋있어요” “응원 감사합니다” “마음이 너무 예쁘세요” 등의 반응을 보였다.

윤세아는 tvN 새 드라마 ‘비밀의 숲 시즌2’에 출연할 예정이다.

태유나 기자 youyou@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재배포금지>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