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텐아시아=태유나 기자]
사진=진민호 유튜브 라이브 방송 캡처

사진=진민호 유튜브 라이브 방송 캡처

가수 진민호가 배우 양경원과 남다른 인연을 자랑했다.

지난 21일 오후 진민호는 공식 유튜브 채널에 tvN 토일드라마 ‘사랑의 불시착’에서 표치수 역으로 큰 사랑을 받았던 양경원과 라이브 방송을 진행했다.

이날 진민호와 양경원은 무명시절부터 서로를 응원해온 절친한 사이라고 밝혔고, 양경원은 ‘사랑의 불시착’에서 화제를 모았던 북한 사투리로 특유의 입담을 자랑했다. 두 사람은 방송 내내 유쾌한 모습으로 시청자들의 웃음을 책임졌다.

특히 양경원은 진민호의 ‘반만’을 극 중 표치수의 유행어인 ‘에미나이 반만’으로 개사해 큰 웃음을 선사했고, 모두가 놀랄만한 노래 실력을 뽐내 열띤 성원도 받았다.

방송 이후 진민호의 ‘반만’은 각종 음원사이트 실시간 차트에 이름을 올리며 화제성을 입증했고, 양경원과 함께 부른 ‘반만’ 듀엣 커버 영상도 유튜브를 비롯한 SNS에서 폭발적인 조회수를 기록해나가고 있다.

태유나 기자 youyou@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재배포금지>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