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텐아시아=정태건 기자]
‘슈퍼맨이 돌아왔다’ /사진제공= KBS2

‘슈퍼맨이 돌아왔다’ /사진제공= KBS2

KBS2 ‘슈퍼맨이 돌아왔다'(이하 ‘슈돌’) 318회의 최고 시청률이 16%까지 치솟았다.

24일 시청률 조사 기관 닐슨코리아에 따르면 지난 23일 방송된 ‘슈돌’은 전국 기준 11.8%(1부), 12.8%(2부)를 기록했다. 지난 방송에 비해 상승한 수치로, 순간 최고 시청률은 16%에 달했다.

이날 방송에서 가장 높은 시청률을 기록한 장면은 도플갱어 가족이 차지했다. 부산 여행에서 돌아온 아나운서 도경완, 연우, 하영이와 다른 스케줄로 바빴던 엄마 장윤정의 만남이 시청자를 사로잡았다.

도경완과 장윤정은 오랜만에 둘만의 시간을 보내려 했다. 아이들을 모두 재운 후 부부끼리 진솔한 이유를 나누려 한 것. 하지만 대화의 분위기가 무르익어 가던 중 연우·하영 남매가 잠에서 깨 거실로 나왔다.

일어나자마자 엄마를 찾는 연우와, 차려진 한 상을 보고 미소를 짓는 하영이. 사랑스러운 아이들의 모습이 경완 아빠와 윤정 엄마는 물론 시청자들의 미소도 자아냈다. 부부의 시간은 끝났지만, 그보다 더 소중한 네 가족의 시간이 이어졌다. 이들 가족은 ‘네뽀’(넷이서 하는 뽀뽀)로 사랑을 표현했다. 이 장면에서는 시청률이 무려 16%까지 치솟으며 최고의 1분을 차지했다.

‘슈퍼맨이 돌아왔다’는 매주 일요일 오후 9시 15분 방송된다.

정태건 기자 biggun@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재배포금지>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