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33


'프로듀스' 시리즈 문자투표 조작 논란으로 해체 위기에 놓였던 그룹 아이즈원이 부활했다.

아이즈원은 지난 20일 오후 열린 서울 상암동 CJ ENM센터에서 열린 Mnet '엠카운트다운' 드라이 카메라 리허설에 참석해 더 예뻐진 비주얼을 뽐냈다.

이날 아이즈원은 수록곡 '스페이스쉽(SPACESHIP)'을 먼저 선보이며 컴백 스테이지의 서막을 열었다. 핑크색 컬러의 보디슈트를 입은 멤버들은 상큼하면서도 러블리한 매력을 무한 발산했다.

이어 수록곡 '우연이 아니야'와 타이틀곡 '피에스타(FIESTA)' 무대가 음악방송 최초로 공개됐다. '우연이 아니야' 무대에서 아이즈원은 순백색의 의상으로 청순하면서도 사랑스러운 모습으로 눈길을 끌었다.

타이틀곡 '피에스타'는 절정의 아름다움으로 만개한 아이즈원을 만날 수 있는 시간이었다. 과감하면서도 화려한 퍼포먼스와 멤버들의 업그레이드된 가창력이 어우러져 높은 완성도를 자랑했다.

아이즈원은 이번 앨범 '블룸아이즈' 발매 직후 발매 1일 차에 약 18만 4000장의 음반 판매고를 올리며 단 하루 만에 역대 걸그룹 음반 초동 1위 레코드를 경신하는 등 의미 있는 기록으로 성장을 증명했다.

한편, '엠카운트다운'을 통해 음악 방송 최초로 타이틀곡 '피에스타'를 공개하며 성공적으로 컴백 무대를 선보인 아이즈원은 이후 국내외 활발한 활동을 예고하고 있다.


한경닷컴 연예이슈팀 newsinfo@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