트로트퀸 효린 (사진=방송캡처)

트로트퀸 효린 (사진=방송캡처)



아티스트 효린이 다채로운 매력을 담은 축하무대를 선보였다.

효린은 지난 19일 방송된 MBN '여왕의 전쟁-트로트퀸'에서 펄 시스터즈의 '커피 한 잔'을 새롭게 편곡해 축하무대를 꾸몄다.

이날 효린은 핑크색 셔츠에 블랙 숏팬츠를 매치해 러블리하면서도 세련된 매력을 더했다. 도입부에서 효린은 파워풀하면서도 애절한 보이스를 선보였고, 이후 흥겨우면서도 원곡의 매력을 충실히 살린 '커피 한 잔'을 탄생시켰다.

또 효린은 폭발적인 가창력과 파워풀한 댄스를 동시에 소화하며 명불허전의 라이브 무대로 감탄을 안겼다. 특히 무대 중간 댄서들과 함께 화려한 군무까지 더해 단숨에 이목을 사로잡았다.

이날 효린은 밴드와 코러스가 어우러진 라이브 합주로 '커피 한 잔'의 사운드를 배가시키면서, 화려한 퍼포먼스를 가미해 '축하무대 장인'다운 완벽한 무대를 선사했다.

한편 효린은 음악 프로젝트 'xhyolynx'를 통해 다재다능한 아티스트의 면모를 보여주고 있으며, 최근 크루셜스타와 함께한 신곡 '말 없이 안아줘'를 발표, 지난 13일 Mnet '엠카운트다운'에 함께 출연해 완벽한 감성 컬래버로 많은 화제를 모았다.

신지원 한경닷컴 연예·이슈팀 기자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hub@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