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텐아시아=우빈 기자]
방송인 한석준, 딸 사빈 / 사진=한석준 인스타그램 캡처

방송인 한석준, 딸 사빈 / 사진=한석준 인스타그램 캡처

방송인 한석준이 딸 사빈과 함께 윌벤져스 형제, 윌리엄과 벤틀리을 만났다.

지난 16일 한석준은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예쁘게 봐주시면 좋겠다”며 “샘 고마웠어. ‘윌벤져스'(윌리엄, 벤틀리 형제) 최고. 윌리엄 너에 대한 고마움은 삼촌이 오래 기억할게”라는 글과 함께 딸의 방송영상을 게재했다.

앞서 이날 방송된 KBS2 ‘슈퍼맨이 돌아왔다’에는 한석준의 딸 사빈이를 만나러 간 윌벤져스의 모습이 전파를 탔다. 노잼 아빠인 한석준은 샘 해밍턴과 아들 윌리엄, 벤틀리 형제에게 딸의 웃음을 위해 도움을 요청했고, 윌벤져스는 공주 옷을 직접 골라 집을 방문했다.

‘웃음 사냥꾼’ 윌벤져스의 효과는 대단했다. 벤틀리가 한석준의 노잼 개그를 차단하는 가 하면, 최연소 개그 천재 윌리엄은 계속해서 개그를 선보이며 사빈이는 물론 시청자들에게도 포복절도 웃음을 선물했다.

특히 두 가족이 함께 고기 케이크 먹방을 하려던 중, 갑자기 노사연의 ‘만남’을 부르는 한석준의 모습은 모두를 당황하게 했다. 그때 갑자기 벤틀리가 촛불을 끄며 한석준의 노래를 차단하고, 사빈이가 웃음을 찾는 모습에서는 시청률이 14%까지 치솟으며 최고의 1분을 차지했다.

우빈 기자 bin0604@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재배포금지>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