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시간 앞당긴 한민용의 ‘뉴스룸’

[연예팀] 주말 ‘뉴스룸’이 방송 시간대를 옮긴다.

15일(토)을 기점으로 JTBC 주말 ‘뉴스룸’이 토·일요일 오후 6시 55분 방송된다. 기존보다 1시간 일찍 시청자들을 만나는 것이다.

지난 달, JTBC 뉴스는 개편을 단행했다. 주중 뉴스룸은 서복현-안나경 앵커, 주말 뉴스룸은 한민용 앵커가 진행을 맡으며 새로운 면모를 자신했다.

JTBC 측은 “이번 편성 변경 역시 시청자들에게 발 빠르게 새로운 소식을 전하기 위한 시도”라고 안내했다. 특히 주말 ‘뉴스룸’은 한민용 앵커가 직접 주요 이슈를 현장 취재하고, 인터뷰도 진행할 계획이다.

금요일은 오후 7시 55분 방송을 유지한다.(사진제공: JTBC)

bnt뉴스 기사제보 star@bntnews.co.kr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