예서로 돌아온 김혜윤...‘선을 넘는 녀석들’서 역사 지식 뿜뿜

[연예팀] 김혜윤이 ‘선을 넘는 녀석들’에 출연한다.

MBC ‘선을 넘는 녀석들-리턴즈’ 제작진 측은 금일(14일), “김혜윤이 ‘스페셜 선녀’로 함께해, 설민석 전현무 김종민 유병재와 역사 탐사를 펼친다”고 전했다.

‘선을 넘는 녀석들-리턴즈’는 우리가 잊고 있던 혹은 몰랐던 대한민국의 역사를 직접 배우러 떠나는 발로 터는 탐사 예능이다.

김혜윤은 JTBC ‘SKY 캐슬’에서 전교 1등 ‘예서’ 역으로 인생 캐릭터를 획득, 연이어 MBC ‘어쩌다 발견한 하루’에서 사랑스러운 여고생 ‘은단오’ 역까지 라이징 스타로 떠올랐다. 이번엔 역사를 알고 싶은 열혈 학생이다.

이와 관련 김혜윤은 ‘예서’를 떠오르게 하는 지식(?)을 발산, ‘선녀들’과 환상 케미를 자랑했다는 후문이다.

매주 일요일 오후 9시 5분 방송.(사진제공: 싸이더스HQ)

bnt뉴스 기사제보 star@bntnews.co.kr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