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텐아시아=정태건 기자]
‘맛있는 녀석들’ 예고 /사진제공=코미디TV

‘맛있는 녀석들’ 예고 /사진제공=코미디TV

개그맨 강호동이 코미디TV ‘맛있는 녀석들’ 출연하고 싶다는 의사를 밝혔다.

14일 방송되는 ‘맛있는 녀석들’에서는 4MC가 스타들이 추천하는 ‘인생 맛집’을 찾아가 먹방을 펼친다.

앞서 공개된 미식 스타들은 백종원, 강호동, 신동엽, 차승원, 혜리 등으로 역대급 라인업을 자랑해 화제를 모았다.

최근 녹화에서 유민상, 김준현, 김민경 문세윤은 이들에게 직접 전화해 섭외를 해야 하는 부담감에 걱정이 깊어졌다.

하지만 우려와는 달리 멤버들은 자신들의 인맥을 뽐내며 미식 스타들의 ‘인생 맛집’을 알아내기에 성공했다. 특히 먹방계 대선배인 강호동과 전화 연결도 성사시켜 모두를 놀라게 했다.

강호동은 “다음에 ‘맛있는 녀석들’에 나도 한번 데려가라”며 “우리 제대로 먹방 한번 보여줘야 한다”고 말해 했다. 또 평양냉면에 대한 자신의 팁을 공개하면서도 ‘인생 맛집’ 한 곳만 뽑아달라는 멤버들의 요청에 “그건 너무 잔인하다”며 전화를 끊어 웃음을 자아냈다.

이에 멤버들은 좌절하였으나, 곧바로 도착한 강호동의 메시지에 “역시 강호동 선배님”이라며 크게 감동했다.

강호동의 ‘인생 맛집’과 감동의 메시지 내용은 14일 오후 8시 방송되는 ‘맛있는 녀석들’에서 공개된다.

정태건 기자 biggun@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재배포금지>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