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토브리그’, 남궁민X박은빈 비밀회의 현장 공개

[연예팀] ‘스토브리그’ 남궁민과 박은빈의 비밀회의 현장이 공개됐다.

SBS 금토드라마 ‘스토브리그(연출 정동윤, 극본 이신화)’는 팬들의 눈물마저 마른 꼴찌팀에 새로 부임한 단장이 남다른 시즌을 준비하는 뜨거운 겨울 이야기를 담은 돌직구 오피스 드라마다.

2월8일 방송된 15회에서는 우승 치트키인 강두기(하도권)를 트레이드한 권경민(오정세) 사장에 반기를 든 프런트들과 백승수(남궁민) 단장의 카리스마 넘치는 활약상이 담겼다. 하지만 극 후반, 재송그룹이 강성그룹과 빅딜에 성공하면서 드림즈가 해체의 위기를 맞게 된 것. 드림즈 해체를 선언한 권경민과 드림즈 매각을 선포한 백승수의 극렬 대립이 예고됐다.

이와 관련 남궁민과 박은빈이 관객석에 나란히 앉아 심오한 대화를 나누는 드림즈 브레인즈 비밀회의 현장이 포착돼 시선을 강탈하고 있다. 극중 드림즈가 해체될지도 모르는 촌각을 다투는 시기에 벌어진 독대 장면이다.

백승수는 관객석에 홀로 앉아 경기장을 바라보며 눈가가 촉촉해진 모습을 보이다 이세영(박은빈)과의 대화 후 은은한 미소를 선보인다. 이에 반해 이세영은 해맑게 웃는 표정부터 진지한 얼굴까지 시시각각 변하는 모습을 보인다. 과연 두 사람이 드림즈 미래에 대한 청사진을 제시할 수 있을지 회의결과에 궁금증이 증폭되고 있다.

‘스토브리그’ 제작진 측은 “‘스토브리그’를 향해 보내준 뜨거운 사랑은 남궁민과 박은빈을 비롯해 배우들의 열연이 없었더라면 불가능했을 것”이라는 말과 함께 “우승으로 대동단결했던 ‘단-팀 라인’ 백승수와 이세영은 끝까지 윈-윈 할 수 있을지, 오는 14일 방송되는 ‘스토브리그’ 최종회를 통해 꼭 확인해달라”라고 전했다.

한편, SBS 금토드라마 ‘스토브리그’ 최종회는 14일 오후 10시에 방송된다.(사진제공: SBS)

bnt뉴스 기사제보 star@bntnews.co.kr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