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영자, “닭 어깨살=캐시미어”

[연예팀] 이영자가 닭 한 마리 먹방을 선보인다.

14일 오후 9시 45분 방송되는 KBS2 ‘신상출시 편스토랑’에서는 ‘국산 닭’을 주제로 한 편셰프 5인(이경규, 이영자, 이정현, 이유리, 정일우)의 최종 메뉴가 공개된다. 이번 주제부터 메뉴 평가 방식이 1대1 토너먼트 형식으로 바뀐 가운데, 과연 누가 5대 출시 메뉴 영광을 거머쥘지 관심이 집중된다.

이 가운데 자타공인 대한민국 먹대모 이영자가 닭 한 마리 뽀개기 먹방에 도전한다. 대한민국 최고의 맛 표현 능력을 자랑하는 이영자가, 닭 한마리를 뽀개는 먹방에서 어떤 특별한 맛 표현을 할지 궁금증과 기대감을 불러일으킨다.

이날 이영자는 닭의 어떤 부위로, 어떤 메뉴를 만들까 고민하던 중 닭의 다양한 부위를 따로 따로 모두 맛볼 수 있는 맛집을 찾는다. 이곳에서 이영자는 닭 한 마리에 15g 밖에 나오지 않는다는 닭 목살부터 부드러운 식감을 자랑하는 닭 어깨살, 닭 안심, 닭 안창살, 닭다리까지 모두 맛본다.

이 과정에서 이영자는 ‘맛 표현의 신’다운 맛 표현을 쏟아냈다는 후문. 특히 먹대모 이영자도 처음 먹어본다는 닭 어깨살을 맛본 뒤, 이영자는 “어떻게 이런 맛이 있지? 옷으로 따지면 캐시미어다. 그 정도로 부드럽다”며 혀를 내두른다.

(사진제공: KBS2)

bnt뉴스 기사제보 star@bntnews.co.kr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