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폭발적 고음으로 유명한 곡”...희열 팀 ‘슈가맨’은 과연 누구?

[연예팀] 희열 팀 슈가맨이 스튜디오를 눈물로 적신다.

14일 오후 9시에 방송되는 JTBC ‘투유프로젝트-슈가맨3’는 ‘다시 찾은 노래 특집’으로 꾸며진다.

이날 유재석은 “우리 팀 노래는 발표와 동시에 대히트를 친 곡이라, 오래된 노래지만 100불을 예상한다”고 어느 때보다 자신감 넘치는 모습을 보인다.

실제로 재석 팀 슈가송은 전주만으로 세대별 판정단의 불빛을 요동치게 만들어 지난주 진주에 이어 100불을 달성할 수 있을지 궁금증을 높인다.

한편, 유희열은 “우리 팀 슈가송은 폭발적인 고음으로 유명하다. 워낙 높은 고음 탓에 이 노래를 부른 가수가 거의 없을 정도”라며 레전드 슈가송 소환을 예고한다.

유희열의 장담 속 등장한 전설의 슈가맨은 등장과 동시에 MC들과 세대별 판정단의 눈시울을 붉히게 만든다. 벅찬 감정으로 무대를 마친 슈가맨은 “이 노래를 예전과 똑같이 다시 부르게 될 줄 몰랐다. 17년 만”이라며 눈물을 글썽인다.

또한 이들은 “당시 ‘고음병’에 걸렸었다. ‘She's gone’을 대적하기 위해 만든 노래”라며 대한민국 남자들을 ‘고음병’에 시달리게 만든 곡의 비하인드를 전한다.

(사진제공: JTBC)

bnt뉴스 기사제보 star@bntnews.co.kr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