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텐아시아=우빈 기자]
그룹 슈퍼주니어의 동해(왼쪽)와 래퍼 비와이 / 사진제공=레이블 SJ

그룹 슈퍼주니어의 동해(왼쪽)와 래퍼 비와이 / 사진제공=레이블 SJ

그룹 슈퍼주니어의 동해가 데뷔 16년만에 첫 솔로 싱글 ‘하모니(Harmony)’를 발매한다.

동해는 오는 23일 오후 6시 디지털 싱글 앨범 ‘하모니’와 동명의 타이틀곡 ‘하모니(Harmony)’를 발표한다.

‘하모니는’ 동해가 직접 작사, 작곡한 곡으로 전통적인 콰이어 사운드와 풍부한 브라스 편곡이 돋보이는 ‘블랙 가스펠(흑인들이 부르는 가스펠)’ 장르다. ‘블랙 가스펠’은 현대 R&B, 재즈, 블루스 등 흑인 음악의 기초를 이룬 음악이다.

특히 ‘하모니’에는 래퍼 비와이가 피처링으로 나섰다. 동해의 부드러운 보컬과 비와이의 트렌디한 랩의 조화가 기대된다.

동해는 오늘(12일) 정오 본인의 유튜브 채널과 슈퍼주니어 공식 SNS를 통해 이번 앨범 작업기를 담은 ‘동해 다큐멘터리 ‘하모니’ 인트로'(DONGHAE Documentary “HARMONY” Intro) 영상을 공개한다. 이외에도 새 앨범 티저 이미지와 다큐멘터리 티저 영상, 본편 등 각종 프로모션 콘텐츠는 오는 13일부터 순차적으로 베일을 벗는다.

우빈 기자 bin0604@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재배포금지>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