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텐아시아=노규민 기자]
SBS 라디오 프로그램을 맡고 있는 DJ 김영철(왼쪽부터 시계방향), 김태균, 박소현, 붐

SBS 라디오 프로그램을 맡고 있는 DJ 김영철(왼쪽부터 시계방향), 김태균, 박소현, 붐

SBS 파워FM(107.7MHz)이 또다시 청취율 1위를 차지했다. 2015년 2라운드 이후 6년째로, 청취율 조사가 분기별로 진행되는 걸 고려하면 20라운드 연속이다.

한국리서치가 진행한 2020년 1라운드 라디오 청취율 조사 결과에 따르면, SBS 파워 FM은 청취 점유율 24.7%, 13~59세 타깃 점유율 27.9%로 2위와의 격차를 더욱 벌리며 넘사벽의 지위를 굳건히 했다. 이는 지난 분기 채널 청취 점유율 24.6%, 13~59세 타깃 점유율 27.7%보다 각각 0.1%, 0.2%가 상승한 수치다.

막강 게스트, 청취자들과의 적극적인 교감이 최고로 꼽히는 ‘두시 탈출 컬투쇼’, 현란한 애드립과 충만한 에너지로 사랑받는 ‘김영철의 파워FM’, 이보다 더 활기찰 수 없다를 자랑하는 ‘붐붐파워’, 그리고 편안하고 따뜻한 퇴근길을 책임지는 ‘박소현의 러브게임’이 Top 7 안에 포진하며 청취자들의 변함 없는 관심과 사랑에 보답했다. 또한 부드러운 목소리로 귀를 촉촉히 적시는 ‘아름다운 이 아침 김창완입니다’와 톡톡 튀는 매력의 ‘최화정의 파워타임’도 TOP 20안에 포함됐다.

한국리서치가 실시한 라디오 청취율 2020년 1라운드 조사는 서울과 수도권 지역 13~69세 라디오 청취자 3,000명을 대상으로 지난 1월 7일~20일 2주간 진행됐으며, 표본오차는 ±1.8%, 신뢰구간은 95%p다.

노규민 기자 pressgm@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재배포금지>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