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텐아시아=태유나 기자]
가수 김양./사진제공=우노에프엠엔터테인먼트

가수 김양./사진제공=우노에프엠엔터테인먼트

트로트 가수 김양이 MBN ‘트로트퀸’ 출연 소감과 함께 트로트 여신들과 찍은 인증사진을 공개했다.

김양은 12일 방송되는 ‘트로트퀸’ 2회에서 정식 무대를 선보일 예정이다. 김양은 소속사를 통해 “또 한 번 노래 경연을 하는 프로그램에 나오는 것 자체가 힘든 결정이었지만, ‘트로트퀸’ 출연자 분들과 한 무대에서 함께 노래할 수 있다는 게 행복한 경험이 될 것 같아서 출연하게 됐다”고 전했다.

이어 김양은 “경연이다 보니 현장 분위기에 약간의 긴장감이 있긴 하지만 모두 무대에서 하고 싶었던 노래를 할 수 있다는 것에 무척 기뻐하고 있다. 축제 분위기처럼 화합해서 좋은 무대를 만들려고 노력하고 있다”고 덧붙였다.

또한 김양은 “노래와 퍼포먼스가 적절히 이루어져 있어 눈으로도 즐기시고 귀로도 즐기실 수 있을 것”이라며 관전 포인트를 설명했다.

김양은 안소미, 정하온, 우현정, 이승연 등과 함께 찍은 대기실 인증사진과, 녹화 후 단체사진 등을 공개해 훈훈한 현장 분위기를 전달했다. 김양이 출격하는 ‘트로트퀸’은 10인의 ‘트로트팀’과, 10인의 ‘보이스팀’이 한판 승부를 벌이는 ‘보이스퀸’의 스핀오프 버전이다.

‘트로트퀸’ 2회는 이날 오후 11시 방송된다.

태유나 기자 youyou@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재배포금지>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